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무안∼영광 앞바다 다리로 잇는다…칠산대교 18일 개통

송고시간2019-12-15 11:00

댓글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전남 무안군 해제면에서 영광군 염산면을 잇는 국도 77호선 영광∼해제 구간이 오는 18일 오후 5시부터 차량 통행을 시작한다.

1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번에 개통한 구간은 2012년 9월 착공 이후 사업비 1천628억원을 투입해 해제면과 염산면을 잇는 2차로 도로(폭 11.5m)를 신설 또는 확장 건설한 것이다.

특히 국도 77호선의 미개통 구간인 함평만을 횡단하는 칠산대교(해상교량·1.82㎞)를 포함하고 있어 무안군과 영광군을 직접 연결하는 도로를 신설하게 됐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기존에는 해제면 도리포에서 염산면 향화도까지 육로로 우회해야 했으나 해상교량인 칠산대교의 개통으로 운행거리는 59㎞, 운행시간은 65분을 각각 단축할 수 있게 됐다. 신안군 지도읍 주민도 이 해상교량의 혜택을 받게 된다.

김용석 국토부 도로국장은 "칠산대교가 전남 서남권을 하나로 묶고 해양관광벨트를 조성해 새로운 관광시대를 여는 상징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칠산대교 교량 전경
칠산대교 교량 전경

[국토교통부 제공]

hanajja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