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시 마을변호사 5주년…전체 동에 828명·상담 5만건 돌파

송고시간2019-12-15 11: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올해 상담 1만5천800건 전망…내일 5주년 기념식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 마을변호사 수가 5년 만에 800명을 넘어섰다. 상담 건수도 5만건을 돌파했다.

15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 마을변호사는 2014년 12월 83개 동주민센터, 267명으로 출발해 현재 424개 전체 동에서 828명이 활동하고 있다.

상담 건수는 5만건을 넘었다. 올해는 월평균 1천320건을 기록, 연말까지 1만5천800건 이상의 상담이 이뤄질 전망이다. 2015년 3천732건보다 4배 이상으로 늘어난 수치다.

서울시 마을변호사는 공익 활동에 관심이 있는 변호사를 동주민센터에 배치해 각종 법률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도다.

서울시는 마을변호사 시행 5주년을 맞아 16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8층에서 기념식을 열고, 모범 마을변호사 51명과 자치구 담당자 19명에게 표창을 수여한다.

서울시는 마을변호사로 활동할 공익 변호사를 내년에도 추가로 모집할 계획이다. 아울러 마을변호사가 월 2회 이상 상담을 하는 동주민센터를 확대하고, 야간상담도 시범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마을변호사 상담 신청은 다산콜센터(☎ 120)나 동주민센터로 하면 된다. 각 동주민센터 정기상담일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legal.seoul.go.kr/)와 자치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