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염태영 시장 "세계 지방정부 연대해 기후변화 위기 극복" 제안

송고시간2019-12-15 11:1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제9차 한국-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에 지방정부 대표로 참석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염태영 경기 수원시장은 13일(현지 시각)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제9차 한국-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에 참석해 "기후 변화 위기를 극복하려면 세계 지방정부가 연대와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수원시-덴마크, 기후변화 대응 정책 공유
수원시-덴마크, 기후변화 대응 정책 공유

(서울=연합뉴스) 염태영 수원시장(왼쪽)이 13일(현지시간) 덴마크 코펜하겐 외교부 콘퍼런스센터에서 열린 제9차 한-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에서 '환경수도 수원 추진 전략'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2019.12.14 [수원시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한국 지방정부 대표로 회의에 참석한 염 시장은 "기후 변화·환경·에너지 문제 해결에 있어 세계 지방정부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내년 한국에서 개최되는 '제2차 P4G(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정상회의'와 '제4차 아-태 환경장관 포럼'에서 세계 지방정부 간 연대와 협력의 지평을 넓혀나가기 위한 '세계 지방정부 대표회의'(가칭)를 개최하자"고 제안했다.

염 시장은 또 "한-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가 중앙정부 간 교류와 협력에서 한 걸음 나아가 지방정부 간 파트너십의 가교 구실을 하도록 발전시키자"고 말했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 제9차 한-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 참석
조명래 환경부 장관, 제9차 한-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 참석

(서울=연합뉴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이 13일(현지시각) 덴마크 외교부 회의실에서 열린 제9차 한-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아이너 옌센 주한 덴마크대사, 염태영 수원시장, 레아 베르멜린 덴마크 환경장관, 조명래 환경부장관, 야곱 분즈가드 오르후스시장, 박상진 덴마크 대사,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 2019.12.13 [환경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perdoo82@yna.co.kr

제9차 한-덴마크 녹색성장동맹회의에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 염태영 수원시장, 남광희 환경산업기술원장, 기업 관계자 등이 정부 대표단으로 참석해 덴마크 측과 저탄소·자원 순환 도시, 녹색 조달 등 순환 경제 사례를 공유했다.

염 시장은 회의 후 요한센 오르후스시장과 만나 양 도시 간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한-덴마크 녹색성장 동맹은 녹색 성장을 위해 양국의 협력을 강화하자는 취지로 2011년 출범했다. 매년 장관급 회의를 한국과 덴마크에서 교차로 개최하고 있다.

hedgeho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