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김동철 10골…SK, 상무 꺾고 핸드볼 리그 단독 2위(종합)

송고시간2019-12-15 18:5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상무 전에서 슛을 던지는 SK 김동철
상무 전에서 슛을 던지는 SK 김동철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김동철이 혼자 10골을 터뜨린 SK가 2019-2020 SK핸드볼 코리아리그 남자부 단독 2위에 올랐다.

SK는 15일 경북 안동체육관에서 열린 남자부 1라운드 경기에서 상무를 27-25로 제압했다.

3승 1무 1패로 1라운드를 마친 SK는 4전 전승의 두산에 이어 단독 2위를 지켰다. 2승 3패가 된 상무는 4위를 유지했다.

SK는 경기 종료 약 12분을 남겼을 때까지 22-23으로 끌려갔으나 김동철의 연속 득점으로 24-23, 역전에 성공했다.

기세가 오른 SK는 류진산과 오승권의 득점까지 터지면서 종료 7분여를 남기고는 26-23으로 오히려 점수 차를 벌렸다.

SK는 김동철 외에 오승권이 6골을 넣었고 '외국인 선수 듀오'인 부크 라조비치(3골·4도움)와 판은제(2골)도 공격에 가담했다.

상무에서는 임재서가 혼자 9골, 3도움으로 분전했다.

인천도시공사를 상대로 슛을 던지는 충남도청 남성욱.
인천도시공사를 상대로 슛을 던지는 충남도청 남성욱.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두산은 정관중의 7골 활약을 앞세워 하남시청을 29-20으로 물리쳤다. 2017년 2월 이후 SK코리아리그 정규리그 26연승, 36경기 연속 무패(35승 1무) 행진을 이어갔다.

◇ 15일 전적

▲ 남자부

SK(3승 1무 1패) 27(15-15 12-10)25 상무(2승 3패)

인천도시공사(2승 3패) 27(14-7 13-14)21 충남도청(5패)

두산(5승) 29(13-9 16-11)20 하남시청(2승 1무 2패)

email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