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목포서 러시아인 무면허 운전하다 사고…공사 인부 2명 숨져

송고시간2019-12-15 20:5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뺑소니(PG)
뺑소니(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목포=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러시아인이 무면허 운전하다 도로 공사 현장을 덮치는 사고를 내 작업자 2명이 숨졌다.

전남 목포경찰서는 도로 작업자 2명을 차량으로 치어 숨지게 하고서 달아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사 등)로 러시아 국적 A(26)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5시 55분께 전남 목포시 용당동 편도 4차로 도로에서 운전하다 도로 공사 작업자 2명을 잇달아 들이받는 사고를 내고 도주했다.

사고를 당한 중국 동포 작업자 2명은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A씨는 차량을 몰고 그대로 달아났다가 3시간 뒤에 지구대를 찾아 자수했다.

조사 결과 무면허 상태인 A씨는 도로 공사로 길이 막히자 옆 차로로 차선을 변경해 주행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가 운전자 바꾸기를 시도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차량에서 지문을 감식하는 등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pch8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