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美비건 대북특별대표, 조세영 외교부 1차관 예방

송고시간2019-12-16 09: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무 부장관 공식 임명 시 카운터파트…조세영 "조만간 함께 일하길 바라"

면담하는 조세영 차관과 비건 대표
면담하는 조세영 차관과 비건 대표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조세영 외교부 1차관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만나 악수한 뒤 자리에 앉아 있다. 2019.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겸 부장관 지명자가 16일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을 예방했다.

비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외교장관회의 참석차 스페인 출장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대신해 조 1차관을 만났다.

국무부 부장관에 지명된 비건 대표가 조만간 정식 임명되면 부장관으로서 협업 상대는 조 1차관이다.

조 차관은 이날 언론에 공개된 모두발언에서 "가까운 미래에 함께 일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고, 비건 대표도 "마찬가지"라면서 화답했다.

비건 대표는 곧이어 카운터파트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북핵협상 수석대표 협의를 한 뒤, 공동 약식회견을 통해 '대북 메시지'를 내놓을 계획이다.

비건 대표는 오전 11시부터는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단독 예방한다.

비건 대표의 문 대통령 단독 예방은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앞둔 지난해 9월 이후 15개월 만이다.

악수하는 조세영 차관과 비건 대표
악수하는 조세영 차관과 비건 대표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조세영 외교부 1차관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seephoto@yna.co.kr

ai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