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민은행, 금융·통신 융합 모바일서비스 '리브 M' 개시

송고시간2019-12-16 10:37

댓글

'셀프 개통'·'친구결합' 등 새 서비스…보이스피싱 예방 기능도

[국민은행 제공]

[국민은행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KB국민은행이 금융과 통신을 융합한 새로운 모바일 서비스 '리브(Liiv) M'을 16일 본격적으로 선보였다.

지난달 베타 서비스를 개시한 리브 M은 이날부터 '셀프 개통', '친구결합 요금할인' 등을 새롭게 선보인다.

먼저 모바일 웹을 통해 완전한 비대면 셀프개통이 가능하다. 통신사에 가입하기 위해 대리점을 방문하거나 콜센터에 전화하는 등 불편을 완전히 없앴다.

가족뿐만 아니라 친구, 직장동료 등 누구나 결합해 요금을 할인받는 친구결합 서비스도 제공된다.

1인 가구 트렌드를 반영하고, 기존 통신사를 이용할 때 대리점에 증빙서류를 내야 했던 번거로움을 없앤 것이다.

사용하지 않은 데이터는 100MB당 100포인트리로 돌려주는 데이터 환급 서비스, 대화형 뱅킹서비스 앱 '리브똑똑'에서 리브M의 실시간 데이터·요금조회 기능도 제공된다.

금융·통신 융합 서비스도 일부 선을 보인다.

유심(USIM)에 개인정보를 저장했다가 국민은행 앱에서 본인인증을 할 때 필요한 정보를 자동입력해 주는 '유심 보관서비스'가 시작됐다.

오는 27일부터는 고객 통화 중에는 자동입출금기(ATM) 출금이 제한되는 '보이스피싱 예방서비스'도 시행된다. 보이스피싱 사기범들이 피해자의 사실 확인이나 신고를 막기 위해 전화를 끊지 못하게 한다는 점에 착안한 서비스다.

국민은행은 리브 M 서비스 개통을 맞아 LTE 요금제(11GB)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기본료를 반값(2만2천원)으로 할인해주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noma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