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군수에게 돈 전달한 전 군위군 공무원 등 징역형 구형

송고시간2020-01-14 15:1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구법정
대구법정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대구지검은 14일 업자에게서 돈을 받아 군수에게 전달하고, 수사기관에서 허위 자백을 한 혐의(제3자뇌물취득 등) 등으로 기소된 전 군위군 공무원 A(46)씨에게 징역 1년 6월을 구형했다.

검찰은 이날 대구지법 형사1단독 주경태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죄질이 불량하다"며 이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또 범행에 가담한 혐의(알선수재 등)로 기소된 B(72)씨에게 징역 1년 6월에 추징금 900만원, C씨에게 징역 1년 6월에 추징금 4천500만원을 구형했다.

A씨는 2016년 상반기 취·정수장 관련 공사 업자에게서 "수의계약에 도움을 달라"는 청탁과 함께 2억원을 받아 김영만 경북 군위군수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고인 3명은 이날 공판에서 검찰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하고 선처를 호소했다.

이들에 대한 선고공판은 오는 30일 오전 열린다.

이 사건과 관련해 김 군수는 지난해 구속기소됐다가 이달 초 보석으로 풀려났다.

leek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