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작년 경제성장률 2% 달성하나…다음주 속보치 발표 주목

송고시간2020-01-18 09: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세종·서울=연합뉴스) 이 율 박용주 이지헌 기자 = 다음 주에는 지난해 우리나라 경제성장률 발표에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2019년 3/4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기자설명회
2019년 3/4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기자설명회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박양수 한은 경제통계국장이 2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2019년 3/4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기자설명회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19.10.24 jieunlee@yna.co.kr

22일 한국은행은 2019년 4분기 및 연간 실질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속보치를 발표한다.

정부가 제시한 '성장률 2.0%' 목표 달성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한국 경제는 전반적인 성장세 약화와 함께 미중 무역분쟁 고조와 반도체 경기 부진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었다.

하지만 제2차 석유파동이 터진 1980년(-1.7%), 외환위기 때인 1998년(-5.5%),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0.8%) 등 3차례를 빼면 성장률이 2%를 밑돈 적은 없었다.

작년 3분기 성장률(0.4%·잠정치)을 고려하면 4분기 수치가 0.93∼1.30%를 보여야 성장률 2.0% 목표가 달성된다.

시장에서는 작년 11월 산업생산지표가 시장 기대치를 웃돈 점, 정부가 재정 집행률 제고에 총력을 다한 점 등을 들어 작년 성장률이 2.0%에 도달할 가능성이 한두 달 전보다 높아진 것으로 판단한다.

다만, 아직 12월 지표가 충분히 집계되지 않은 점을 고려할 때 성장률이 2.0%를 밑돌 가능성이 있다는 평가도 나온다.

[그래픽] 실질 국민총생산(GDP) 증감률 추이
[그래픽] 실질 국민총생산(GDP) 증감률 추이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우리나라의 올해 3분기 경제성장률이 0.4%로 둔화했다. 연간 성장률은 2%에 못 미칠 가능성이 커졌다. 한국은행은 3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이 전분기보다 0.4%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2.0% 증가했다. zeroground@yna.co.kr

앞서 21일 한은은 2019년 12월 생산자물가지수를 공표한다. 작년 11월 생산자물가 등락률은 전년 동월 대비 -0.1%로 지난 7월(-0.3%) 이후 다섯 달째 마이너스를 나타냈다.

같은 날 한은은 2019년 12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 통계를 낸다. 2019년 11월 말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748억7천만 달러로 한 달 전보다 36억7천만달러 줄었다.

20일 정부는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올해 대외경제정책방향을 확정한다.

올 한 해 대외경제여건과 전망을 점검하고 신북방 경제정책 추진 방향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같은 날 국제통화기금(IMF)은 세계경제전망을 수정한다. 한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 2.2%에는 변동이 없는 가운데 세계 경제 성장률 전망치가 수정될지 주목된다.

yuls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