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직장인 설 연휴 평균 41만원 지출…"명절 비용 줄인다"

송고시간2020-01-20 08: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직장인들의 설 연휴 지출 계획이 2년 연속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사람인은 직장인 1천821명을 대상으로 설 연휴 지출 계획을 조사한 결과 평균 41만원으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2018년 44만원, 지난해 43만5천원에 이어 2년 연속 줄어든 액수다. 사람인 관계자는 "계속되는 불경기로 경제적 부담이 늘면서 설 연휴 지출 역시 줄이려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결혼 여부 별로는 기혼 직장인이 54만원, 미혼 직장인은 31만원을 지출할 것으로 예상됐다.

가장 부담스러운 지출로는 '부모님 용돈 및 선물'(55.9%)이 꼽혔고, 이어 세뱃돈(12.4%), 식비(8.7%), 귀성·귀경 교통비(8.4%) 등 순이었다.

세뱃돈 지출 계획이 있는 직장인은 전체의 67.2%였고 평균 22만4천원을 지출할 계획이었다. 액수는 초등학생 아래로는 2만1천원, 중·고등학생 4만5천원, 대학생 위로는 6만6천원이 적당하다고 답했다.

2020년 설 연휴 지출 계획
2020년 설 연휴 지출 계획

[사람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acui7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