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추운 고장 제천서도 아열대 작물 천혜향 '주렁주렁'

송고시간2020-01-20 09:2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제천=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겨울철 혹한으로 유명한 충북 제천에서도 아열대 작물인 천혜향 재배가 한창이다.

제천시농업기술센터는 2018년 천혜향을 처음 심었으며 올해로 재배 3년 차를 맞고 있다.

현재 60여그루에 열매가 주렁주렁 달렸다.

탐스럽게 익은 천혜향 [제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탐스럽게 익은 천혜향 [제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천혜향, 레드향 등 만감류는 제주도를 중심으로 재배됐지만, 지금은 충북 중북부지역에서도 일부 생산되고 있다.

현재 제천에서는 3개 농가가 천혜향, 레드향, 한라봉 등 만감류를 재배하고 있다.

지구 온난화로 기후 변화가 가속하는 것과 맞물려 이 일대 아열대 작물 재배 농가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시농기센터 관계자는 "소득작목의 실증 재배와 아열대 작물 소득화를 위한 시범사업 추진 등 이상기후에 대비한 농업기술 보급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jc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