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고양시 3천여 직원, 설 맞아 23일까지 전통시장 이용

송고시간2020-01-20 09:4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설 명절을 맞아 침체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23일까지 시청과 산하단체 직원 3천여명이 전통시장 이용하기 행사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내외 경기의 불황으로 인한 소비심리 하락으로 침체한 고양지역 전통시장에 생기와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이재준 시장을 비롯한 시청 공무원과 산하기관 직원 등 약 3천여명이 20∼23일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21∼22일 이재준 시장이 직접 현장을 돌아보며 민생탐방을 하고, 능곡시장과 일산시장 이용을 원하는 직원들이 점심시간을 이용해 명절 장을 보거나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버스 편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전통시장을 이용해 설 명절 장보기를 하는 시민들에게 지역 화폐인 고양 페이를 홍보하고, 고양 페이로 제사용품과 명절선물 구매를 권장할 계획이다.

재래시장서 고양페이 홍보하는 이재준 고양시장
재래시장서 고양페이 홍보하는 이재준 고양시장

[고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설 명절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시민의 주차 불편을 줄이기 위해 능곡, 원당, 일산 전통시장 주변에 18일부터 27일까지 한시적으로 주차 허용구간을 지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이재준 시장은 "앞으로 지역경제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해 가겠다"고 말했다.

n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