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여성용품 브랜드 라엘, 유니레버 벤처스 투자 유치

송고시간2020-01-20 10:3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윤지현 기자 = 여성용품 브랜드 라엘이 지난해 말 유니레버 벤처스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유니레버 벤처스는 도브, 퍼실 등으로 유명한 글로벌 생활용품 기업 유니레버 그룹의 벤처투자·사모펀드용 자회사다.

라엘은 이번 투자 유치를 발판 삼아 지금까지 진출한 15개 국가에 이어 중국, 남미권 등 유통망 확장에 속도를 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라엘은 2016년 미국에서 한인 여성 3명이 설립한 여성용품 스타트업으로, 글로벌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에서 생리대 분야 판매 1위를 거머쥐었다.

2018년에는 한국 지사를 설립해 소프트뱅크벤처스, GS리테일·미래에셋 합작펀드, 롯데쇼핑 등 국내외 벤처투자사로부터 20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하고 지난해 매출 증가율 200%를 기록했다.

라엘 여성용품
라엘 여성용품

[라엘 제공]

yj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