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88개 외국어 통번역 메신저 '콤마톡' 일본 진출

송고시간2020-01-22 19:0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외국인·다문화 소통앱 '콤마톡' 일본 진출
외국인·다문화 소통앱 '콤마톡' 일본 진출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88개 언어로 외국인 및 다문화 가족 소통앱인 '콤마톡' 개발회사인 마이콤마는 22일 서울 강남구 프리마호텔에서 일본JCI공개경영지도협회와 일본 진출 업무협약을 맺었다. 2020.1.22 wakaru@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88개 언어에 걸쳐 실시간으로 음성 통역과 번역 채팅을 할수 있는 앱 '콤마톡'(Comma Talk)이 일본 SNS(사회적관계망서비스) 시장에 진출한다.

'콤마톡' 개발회사인 마이콤마(대표 박상욱)는 22일 서울 강남구 프리마호텔에서 일본JCI공개경영지도협회(이사장 유타카 기타무라·JCI)와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번역 채팅, 연예·오락 등 글로벌 콘텐츠, SNS 커뮤니티 기능을 갖고 있는 '콤마톡'은 2017년 테스트 버전을 출시했다. 한국다문화협회는 이를 국내 다문화가정에 먼저 보급했다. 지난해 말 기준 한국과 베트남·태국 등 동남아 10개국에서 50만 회원이 이용하고 있다.

일본 지사역할을 맡게 될 JCI는 홍보·마케팅, 회원 가입, 글로벌 총괄 가맹 서비스 등을 한다. 마이콤마는 올해 일본에서 200만 명, 동남아에서 500만 명의 회원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찬형 마이콤마 전무이사는 "다문화 사회로 나아가는 일본은 세대·내외국인 간 소통 활성화가 시급한 상황"이라며 "특히 올해 도쿄(東京) 올림픽이 지구촌 축제가 되기 위해선 이 채팅앱이 언어 소통 문제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기타무라 이사장은 "일본 신용결제 비율이 전 세계 28위로, 9위인 한국보다 크게낮아 일본 정부는 올림픽을 앞두고 현금 사용을 줄이려고 노력 중"이라며 "'콤마톡'은 전자 결제 기능도 있어 기업 간 비즈니스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환영했다.

협약식에는 재일동포 유통·외식 기업 거산, 일본농수산협회, 한류 OST(Original Soundtrack) 작곡가 오준성, 도쿄올림픽 기념 도쿄사케(酒)페스티벌 야스히로 후지와라 총감독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wakar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