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무용예술대상에 양정수·박인자·인남순·정혜진

송고시간2020-01-23 09: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한국무용협회는 '2019 무용분야 예술대상' 수상자로 현대무용 부문에서 양정수 수원대 명예교수를, 발레 부문에서 박인자 전문무용수지원센터 이사장을 뽑았다고 23일 밝혔다.

또 한국전통무용 부문에서는 인남순 한국전통문화연구원장을, 한국창작무용 부문에선 정혜진 서울시무용단장을 선정했다.

양정수는 독창적 춤 언어 개발로 현대무용의 새장을 열었다는 점이, 박인자는 무용 예술인들의 예술환경과 예술 활동 개선을 위해 노력한 점이 인정됐다.

인남순은 한국전통문화의 종합적 예술성을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데 기여한 점에서, 정혜진은 현대무용과 한국무용을 활용해 독창적 안무를 만든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상식은 오는 28일 서울 대학로 예술가의 집에서 열린다.

왼쪽부터 양정수, 박인자, 인남순, 정혜진
왼쪽부터 양정수, 박인자, 인남순, 정혜진

[한국무용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buff27@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