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북도 배터리 산업 생태계 만든다…인프라 구축·투자유치

송고시간2020-01-23 10:3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GS건설 투자협약식 기념촬영 하는 문 대통령
GS건설 투자협약식 기념촬영 하는 문 대통령

(포항=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월 9일 포항 규제자유특구 GS건설 투자협약식이 열린 포항실내체육관에서 기념촬영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강덕 포항시장, 임병용 GS건설 대표이사, 문 대통령,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철우 경북도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r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가 배터리 산업 인프라 구축과 투자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23일 경북도에 따르면 배터리 규제자유특구 지정 성과를 확대하기 위해 상반기에 가속기 기반 차세대 배터리 파크 조성사업을 예비타당성 조사대상으로 신청할 계획이다.

포항 방사광가속기를 활용해 배터리 소재 분석 플랫폼을 구축하고 연구개발 인프라를 조성하는 등 배터리 산업 생태계를 만든다.

기업 투자유치에도 힘을 쏟는다.

도는 지난 9일 GS건설과 포항 배터리 규제자유특구 1천억원 투자 협약식을 한 뒤 기업들의 특구 사업 참여 문의가 쇄도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는 포스코케미칼(2천500억원·포항), LG화학(5천억원·구미) 등이 대규모 신규 투자를 했다.

도는 배터리 규제자유특구에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포항형 일자리'를 기획 중이다. 하반기에 이를 구체화할 예정이다.

이미 협약한 구미형 일자리에 이어 제2의 경북형 상생협력 모델을 만든다고 도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배터리 산업 생태계를 육성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국가 경제를 견인하는 핵심산업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