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내증시 외국인투자자 4만8천여명…美·日이 40% 차지

송고시간2020-01-26 07:4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내증시 외국인투자자 4만8천여명…美·日이 40% 차지 - 1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국내 상장주식과 상장채권에 투자하는 외국인 투자자가 4만8천명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과 일본 투자자를 합하면 40%가 넘었다.

2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말 현재 금감원에 등록된 외국인 투자자는 4만8천58명으로 전년 말보다 1천358명 늘었다.

이 중 개인 투자자는 1만1천657명이고 기관 투자자가 3만6천401명이다.

기관 투자자는 펀드가 2만3천64명으로 가장 많고 연기금 2천305명, 증권사 등 997명, 은행 739명, 보험회사 512명, 기타 8천784명 등이다.

기관 투자자는 펀드나 기관 1곳을 1명으로 계산한 것이다.

국적별로 보면 미국이 1만5천840명으로 전체의 33.0%에 달하고 일본은 4천170명으로 8.7%다. 조세회피 지역인 케이맨제도는 3천595명으로 그다음이다.

외국인 투자자는 국내 자본시장이 완전히 개방된 1998년 이후 매년 증가세를 보여왔다.

지난해 말 외국인 투자자는 20년 전인 1999년 말보다는 3만8천104명(382.8%) 늘었고 이 중 개인 투자자는 7천788명(201.3%), 기관 투자자는 3만316명(498.2%) 각각 증가했다.

그러나 최근 외국인 투자자 증가세는 둔화하는 모습이다.

지난 2014년 2천66명 늘어난 것을 끝으로 이후에는 증가 폭이 2천명 선을 계속 밑돌고 있다. 지난 2018년 1천769명 늘어난 데 이어 지난해에는 1천358명 증가에 그쳤다.

지난해 증가 폭은 2003년(1천207명) 이후 16년 만에 가장 작은 것이다.

◇ 금융감독원 등록 외국인 투자자

연말 개인 기관 합계
2019 11,657 36,401 48,058
2018 11,440 35,260 46,700
2017 11,088 33,843 44,931
2016 10,763 32,534 43,297
2015 10,441 31,161 41,602
2014 10,159 29,518 39,677
2013 9,904 27,707 37,611
2012 9,619 26,063 35,682
2011 9,327 24,303 33,630
2010 8,933 22,127 31,060
2009 8,117 19,867 27,984
2008 7,533 18,202 25,740
2007 6,721 16,272 22,993
2006 6,235 14,400 20,635
2005 5,836 12,663 18,499
2004 5,538 11,361 16,899
2003 5,242 10,093 15,335
2002 5,024 9,104 14,128
2001 4,794 8,066 12,860
2000 4,535 7,213 11,748
1999 3,869 6,085 9,954

kak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