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차례상 지방 태우다가 불…베란다 오수배관 태워

송고시간2020-01-25 11: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불에 탄 오수배관
불에 탄 오수배관

[인천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설 차례를 지낸 뒤 베란다에서 지방을 태웠다가 오수 배관으로 불이 옮겨붙어 소방관들이 출동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25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불은 오전 8시 45분께 인천시 부평구 청천동 모 아파트 11층 1101호 베란다에서 발생해 오수 배관을 태워 12만원 재산피해를 내고 4분여 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베란다 오수관에서 검은 연기가 올라온다"는 15층 주민 신고를 받고, 20여명 인력과 펌프차 등 12대를 현장에 보냈다.

소방당국은 11층 주민이 차례를 지내고 베란다에서 태운 종이 지방에서 오수 배관으로 불이 옮겨붙은 것으로 보고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iny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