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보] 신종코로나 경보 '주의→경계' 격상…'중앙사고수습본부' 가동

송고시간2020-01-27 15:1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박능후 장관이 본부장

'우한 폐렴' 안내문 붙은 분당서울대병원
'우한 폐렴' 안내문 붙은 분당서울대병원

(성남=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네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27일 이 환자가 치료를 받고 있는 경기 성남 분당서울대병원 응급의료센터 앞에 우한 폐렴 관련 안내문이 붙어 있다. 2020.1.27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이 확산함에 따라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했다.

27일 보건복지부는 '중앙사고수습본부 제1차 회의'를 열고 국내 지역사회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전파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감염병 위기경보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했다.

또 이날부터 보건복지부 장관을 본부장으로 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중앙사고수습본부'를 가동했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질병관리본부의 방역업무 지원과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 업무를 담당한다.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