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설연휴 수출기업 찾은 홍남기 "현장 의견 최대한 정책에 담겠다"

송고시간2020-01-27 17:1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세종=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 경기도 안산 반월공단의 수출 강소기업을 방문해 연휴에도 일하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오늘 오전 수출 납기 때문에 설 연휴 생산라인을 지켜야 했던 우리 사회의 숨은 애국자들을 찾아갔다"고 말했다.

그가 방문한 곳은 안산반월공단 '건우정공'. 자동차 부품, 휴대전화 틀, 노트북 케이스 등을 만드는 제조 틀(금형)을 생산해 100%(일본 70% 유럽 30%) 수출하는 기업이다.

홍 부총리는 "기숙사·교통 보조비·식사 등을 제공하는 청년친화기업이고 지난해에는 스마트팩토리 시스템을 도입해 생산성을 높이는 등 여러모로 정부의 정책 지원과도 접촉면을 함께하는 기업"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녹록지 않은 대외여건 속에서 일본, 독일 등으로 금형을 제작·수출하기 위해 설 연휴에도 임직원이 하나 되어 구슬땀을 흘리는 모습을 보니 그들에 대한 안타까움과 뿌듯한 자긍심이 교차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박순황 건우정공 대표를 비롯한 직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새 시장 및 주문처 발굴, 뿌리산업 분야 숙련공 확보와 훈련, 주 52시간 근무제 사전 대비, 제품 가격경쟁력 제고를 위한 대비책 등의 의견을 들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현장 간담회를 토대로 구상해 올해 2천억원 규모로 신설된 '유망매출채권 담보부 대출제도'의 유용성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고 전했다.

홍 부총리는 "현장의 생생하고 귀한 의견들을 가능한 한 최대한 정부 정책에 담으려고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고 말했다.

수출 강소기업 방문한 홍남기 부총리
수출 강소기업 방문한 홍남기 부총리

(세종=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 경기도 안산 반월공단의 수출 강소기업 '건우정공'을 방문해 생산라인을 둘러보며 직원들과 대화하고 있다. 2020.1.27. [홍남기 부총리 페이스북]

yjkim84@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