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방부, '신종코로나' 방역대책본부 구성…지원 방안 논의

송고시간2020-01-27 21: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약국 앞 마스크 구매 행렬
약국 앞 마스크 구매 행렬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네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27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한 약국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마스크를 사기 위해 줄을 서고 있다. 2020.1.27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국방부는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확산 방지를 위해 '국방부 방역대책본부'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정부가 감염병 위기 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함에 따라 박재민 국방부 차관을 본부장으로 대책본부를 구성한 뒤 이날 오후 8시께 첫 회의를 열었다.

박 차관이 주재한 회의에서 대책본부는 지원인력 현황을 점검하고, 군 의무인력, 장비, 시설을 동원해 범정부 차원의 대응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방안을 강구하기로 했다.

대책본부는 의무 지원, 부대 관리, 교육 훈련, 예비전력관리 분과 등으로 구성됐다. 매일 상황 점검을 통해 대민지원, 군내 감염병 유입 차단 대책 마련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앞서 국방부는 전국 공항·항만 검역소 21곳에 군의관·간호장교 등 의료인력과 일반병력 100여명을 투입했다.

군의관 등은 검역 조사와 역학조사를 지원하고, 일반병력은 체온 측정 등 검역업무를 지원한다.

p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