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베이조스 전 부인, 아마존 주식 4천억원어치 매각

송고시간2020-01-28 03:0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보유지분의 극히 일부…여전히 1천950만주 보유

이혼 선언한 제프-매켄지 베이조스 부부
이혼 선언한 제프-매켄지 베이조스 부부

[로이터=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아마존 최고경영자(CEO) 제프 베이조스와의 이혼으로 여성 가운데 세계 최고 부호 반열에 오른 전 부인 매켄지가 최근 4억달러(약 4천672억원)어치의 아마존 주식을 매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 경제매체인 CNBC는 27일(현지시간) 매켄지의 아마존 보유지분이 약 4억달러어치 줄었다고 전했다. 이는 제프 베이조스가 미 증권 당국에 제출한 보고에서 드러난 것으로 알려졌다.

매켄지가 매각한 4억달러어치는 보유 중인 아마존 지분의 극히 일부분이다.

CNBC는 매켄지의 이번 주식 매각으로 아마존 보유주식은 제프 베이조스와의 이혼 당시 받은 1천970만주에서 1천950만주로 줄었다고 설명했다. 기존보다 20만주가량 줄었다는 얘기다.

제프 베이조스는 지난해 4월 매켄지와 최종 이혼 합의 당시 자신이 보유하고 있던 지분의 25%를 넘겼다. 매켄지가 받은 주식은 아마존 전체 지분의 약 4%다. 당시 주식 평가액은 370억달러, 약 40조원에 달했다.

제프 베이조스는 다만 매켄지가 보유한 지분에 대해 의결권을 보유하고 있다.

lkw777@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