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전시, 시각·청각 장애인 민원 해결 '스마트 미러' 구축

송고시간2020-01-28 15:0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전시 스마트미러 구현 브리핑
대전시 스마트미러 구현 브리핑

[촬영 김준호]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시각·청각 장애인들이 거울 속 인공지능(AI) 안내인과 대화하며 민원을 해결하는 시스템이 구축된다.

대전시는 28일 시가 제안한 'AI 기반 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민원안내 시스템 구축' 사업이 행정안전부 주관 국비 지원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가 국비 10억원을 들여 올해 말까지 구축할 이 시스템은 AI가 탑재된 거울 형태 키오스크(KIOSK)를 이용한 것으로, 교통·관광·행사·여권 등 민원안내 정보를 장애 유형에 맞게 제공한다.

'스마트 미러'로 불리는 이 시스템은 시각 장애인은 음성으로, 청각 장애인은 수어(手語)로 민원정보를 문의하면 각각 음성과 수어 영상으로 정보를 알려준다.

휠체어 사용자에 맞춰 화면 높이도 자동 조절되고, 메뉴를 직접 터치하는 방식으로 사용할 수도 있다. 장애인·비장애인 모두 활용할 수 있다.

대전시, 시각·청각 장애인 민원 해결 '스마트 미러' 구축 - 2

시는 연말까지 시청 내 4곳과 주요 지하철역 2곳에 스마트 미러를 설치하고, 향후 모든 자치구와 공공시설로 확산할 계획이다.

kjun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