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현대차그룹 '신종코로나 피해' 중국에 25억원 의료품·성금 지원

송고시간2020-01-28 16: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발생으로 피해가 커지는 중국에 총 1천500만 위안(약 25억3천만원)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실시한다.

현대차그룹은 우한 폐렴 확산을 방지하고 피해 주민의 신속한 회복을 돕기 위해 총 1천500만 위안 규모의 의료물품과 지원금을 전달하기로 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먼저 우한 폐렴 발병지인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시에 방호복과 마스크, 고글, 개인 방호 용품 등 500만 위안(약 8억4천만원) 상당의 의료용품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1만 위안(약 16억9천만원)의 성금을 전달해 현지 의료 시설 및 인력 지원 등 신종 코로나 확산을 방지하는데 쓸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원 기금은 그룹과 중국 내 계열사가 협력해 마련하기로 했다.

현대차그룹이 500만위안을 지원하고 현대차그룹중국, 베이징현대, 둥펑위에다기아, 쓰촨현대, 베이징현대자동차금융유한공사 등 현지 법인과 현대모비스[012330], 현대위아[011210], 현대트랜시스 등 중국 상주 주요 계열사가 총 1천만 위안을 지원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중국의 신종 코로나 사태가 신속하게 극복되도록 도움을 주려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 앞으로도 국제사회의 인도적 지원이 필요한 곳에 힘을 모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그룹 CI
현대자동차그룹 CI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k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