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마테우스, 가빈에 판정승…KB손보, 한국전력 제압

송고시간2020-01-28 21:0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KB손보 신인 레프트 김동민, 9득점 '깜짝' 활약

공격하는 마테우스
공격하는 마테우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8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 빅스톰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 KB손해보험 마테우스가 공격을 하고 있다. 2020.1.28 xanadu@yna.co.kr

(수원=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프로배구 KB손해보험 새 외국인 공격수 마테우스 크라우척(등록명 마테우스)이 가빈 슈미트(한국전력·등록명 가빈)와의 자존심 대결에서 판정승했다.

가빈 공포증에서 벗어난 KB손보는 한국전력을 꺾고 6위 자리를 지켰다.

KB손보는 28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방문 경기에서 한국전력을 세트 스코어 3-1(25-23 17-25 25-21 25-12)로 눌렀다.

승점 3을 추가한 6위 KB손보는 23점(7승 17패)으로 7위 한국전력(승점 20·6승 18패)과의 격차를 벌렸다.

공격하는 가빈
공격하는 가빈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8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 빅스톰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 한국전력 가빈이 공격을 하고 있다. 2020.1.28 xanadu@yna.co.kr

KB손보의 승인은 '가빈 방어'였다.

앞선 세 차례 맞대결에서 가빈은 55.32%의 공격 성공률을 유지하며 121점을 올렸다.

그러나 네 번째 대결을 펼친 28일에는 공격 성공률 26.92%, 14득점에 그쳤다.

마테우스의 공격 성공률도 47.82%로 높지 않았다. 그러나 마테우스는 고비 때마다 높게 날아오는 이단 공격에 성공하는 등 26점을 올리며 해결사 역할을 했다.

KB손보 신인 레프트 김동민은 64.28%의 높은 공격성공률로 개인 최다 타이인 9득점하며 마테우스를 도왔다.

KB손보 센터 김홍정은 블로킹 5개를 포함해 11득점했다.

승부처마다 마테우스와 가빈의 희비가 교차했다.

1세트 23-24로 끌려가던 한국전력은 듀스를 노리며 가빈에게 공을 올렸다. 그러나 가빈의 공격은 김학민의 블로킹에 맞은 뒤 높게 떴다.

기회를 잡은 KB손보는 후위에 있는 마테우스를 믿었다. 마테우스는 시원한 백어택으로 1세트를 끝냈다.

1세트에서 가빈은 6득점에 그쳤고, 마테우스는 10점을 올렸다.

발목에 통증이 있는 마테우스는 2세트에서 주춤했고, 한국전력은 김인혁의 활약으로 세트를 따냈다.

공격하는 김동민
공격하는 김동민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8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 빅스톰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 KB손해보험 김동민이 공격을 하고 있다. 2020.1.28 xanadu@yna.co.kr

그러나 3세트에서 승부의 추가 KB손보 쪽으로 크게 기울었다.

KB손보는 3세트 21-20에서 마테우스의 오픈 공격으로 점수를 추가하고, 상대 김인혁의 공격 범실로 23-20까지 달아났다.

23-21에서는 김동민이 재치 있는 후위 공격을 성공했다.

가빈은 21-24에서 후위 공격 범실을 해 고개를 떨궜다.

KB손보는 4세트 초반에 사실상 승부를 결정지었다.

3세트까지 2득점에 그쳤던 김정호가 4세트 1-1에서 세 차례 연속 득점했다.

5-3에서는 마테우스가 오픈 공격을 연거푸 성공해 KB손보가 7-3으로 달아났다.

가빈은 끝내 화력을 되찾지 못했고, KB손보는 마테우스를 활용해 격차를 벌리며 4세트에서 경기를 끝냈다.

jiks7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