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신종코로나' 확산에 중국 전역에 '여행자제' 경보

송고시간2020-01-28 21:56

댓글

우한 포함 후베이성 전역은 '철수권고' 유지

외교부, 중국 전역에 '여행 자제' 경보
외교부, 중국 전역에 '여행 자제' 경보

[외교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외교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이 확산함에 따라 28일 홍콩과 마카오를 포함한 중국 전지역에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를 신규 발령했다.

'우한 폐렴' 발원지인 우한(武漢)시를 포함한 후베이성(湖北)성 전역 여행경보는 지난 25일자로 적용된 3단계(철수권고)를 유지했다.

외교부는 "중국 지역에 체류 중인 한국인은 신변 안전에 특별히 유의해달라"면서 "동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한국인은 여행 필요성을 신중히 검토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중국 지역의 감염병 확산 및 피해 등 보건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 경보 추가 조정 필요성을 지속 검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외교부 여행경보는 남색경보(여행유의), 황색경보(여행자제), 적색경보(철수권고), 흑색경보(여행금지) 4단계로 나뉜다.

ai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