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국 곳곳에서 눈 또는 비…미세먼지 '좋음'∼'보통'

송고시간2020-01-29 06: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오랜만에 보는 반가운 눈
오랜만에 보는 반가운 눈

(평창=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폭설이 내린 지난 28일 오전 강원 평창군 대관령면에서 등산객이 설경을 카메라로 찍고 있다. 2020.1.28 dmz@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수요일인 29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전국 곳곳에서 눈이나 비가 내리겠다.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이날 가끔 비가 내리고, 충청남부 일부 지역도 낮까지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은 29일을 시작으로 31일까지 가끔 비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3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 제주도(30일까지)가 5∼20㎜, 남부지방(경북북부동해안 제외)이 5㎜ 안팎이다.

같은 기간 예상 적설량은 강원산지 3∼10㎝, 경북북동산지와 제주도산지(30일까지) 1∼5㎝, 강원동해안 1㎝ 안팎이다.

기상청은 "강원산지는 28일까지 10∼30㎝의 눈이 내렸고, 31일까지 3∼10㎝ 눈이 추가로 쌓일 수 있어 구조물 붕괴 등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3.4도, 인천 3.3도, 수원 1.6도, 춘천 -2.2도, 강릉 5.5도, 청주 4도, 대전 4.8도, 전주 5.8도, 광주 5.7도, 제주 9.1도, 대구 4.3도, 부산 7도, 울산 4.4도, 창원 6.3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7∼11도(평년 1∼8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는 대기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전남 해안과 제주도는 이날부터 31일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서해상과 남해상은 이날 오후부터 30일 사이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2.5m, 동해 앞바다에서 1.5∼4.0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5m, 남해 1.0∼3.5m, 동해 2.0∼6.0m로 예보됐다.

kc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