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자본硏 "올 코스피 상장기업 영업익 29% 증가 전망"

송고시간2020-01-29 14: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올해 GDP 성장률 전망치 2.2%…한은 기준금리 동결 예상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올해 국내 상장기업 수익성이 작년보다 나아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김준석 자본시장연구원 자본시장실장은 29일 서울 금투센터 불스홀에서 열린 자본시장연구원 주최 '2020년 자본시장 전망과 정책방향' 세미나에서 "상장기업 수익성이 2017년 하반기 이후 하락세가 이어졌으나 올해는 작년에 비해 다소 호전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 실장은 "유가증권시장 합산 자기자본이익률(ROE)은 2017년 4분기 9.4%에서 2019년 3분기 5.0%로, 코스닥시장 합산 ROE는 2017년 3분기 6.2%에서 2019년 3분기 2.7%로 하락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코스피 상장기업의 올해 영업이익 전망치는 159조원으로 2019년 영업이익 전망치인 123조원보다 29% 높은 수준"이라며 "전망치 과대추정 경향을 고려해도 수익성이 회복할 가능성이 크다"고 진단했다.

[자본시장연구원 제공]

[자본시장연구원 제공]

특히 그는 "코스피에서 삼성전자[005930]의 영향력이 커지는 가운데 삼성전자 실적개선과 삼성전자에 대한 외국인 순매수에 따라 그 영향력이 증폭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또 김 실장은 "올해 미국 경기는 확장 국면이 지속되고 한국은 경기 저점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돼 국내 주식시장에서 외국인 순매수 기조가 나타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다만 "연기금의 국내주식 비중 축소 추세와 공·사모펀드 침체가 지속되면서 국내 기관투자자의 순매수 둔화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강현주 자본시장연구원 거시금융실장은 "올해 미국 연방준비제도는 현 1.5∼1.75%인 기준금리를 동결할 것"이라며 "미국 경기 확장기 지속으로 물가와 임금이 연준 목표치에 근접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한국은행은 지난해 두 차례 금리 인하에도 경기둔화와 저물가로 여전히 통화정책 완화 여지가 있으나, 최근 정부와 한은의 금융안정 우려를 고려하면 한은은 올해 현 1.25%인 기준금리를 동결할 가능성이 크다"며 "고 진단했다.

강 실장은 "올해 국내 경제는 수출과 설비투자의 완만한 회복세에도 소비 및 건설투자 부진 지속으로 성장률이 2% 초반 수준에 머무를 것"이라며 작년 말 제시한 올해 우리나라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 2.2%를 유지했다.

ric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