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신종코로나 무방비 지역에 우한 교민을…" 진천 지역사회 반발(종합)

송고시간2020-01-29 17:3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진천군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반경 1㎞ 내에 1만7천명 거주" 지적

학부모 "의료시설 없고 저연령층 많아"…정부 결정 철회 요구 청와대 국민청원도 등장

"신종코로나 무방비 지역에 우한 교민을…" 진천 지역사회 반발(종합) - 1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정부가 중국 우한에서 귀국하는 교민들을 격리 수용할 시설 중 하나로 충북 진천 혁신도시 내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을 택한 것과 관련, 29일 진천군과 군의회, 주민들은 "부적절한 결정"이라며 일제히 반발했다.

송기섭 진천군수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대상지 재검토해야"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송기섭 충북 진천군수가 29일 진천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가 우한 교민을 국가공무원 개발연구원에 격리 수용하기로 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하며 재검토해달라고 요청하고 있다. 2020.1.29. pjk@yna.co.kr(끝)

송기섭 진천군수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대상지 재검토해야"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송기섭 충북 진천군수가 29일 진천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가 우한 교민을 국가공무원 개발연구원에 격리 수용하기로 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하며 재검토해달라고 요청하고 있다. 2020.1.29. pjk@yna.co.kr(끝)

진천군은 이날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이 우한 교민을 격리 수용하기에 부적절한 입지라고 밝혔다.

진천군 덕산읍과 음성군 맹동면 일대 689만㎡에 조성된 충북 혁신도시는 11개 공공기관뿐 아니라 아파트가 밀집돼 있으며 2만6천여명이 거주하고 있다는 게 진천군의 설명이다.

특히 인재개발원 반경 1㎞ 이내에는 6천285가구 1만7천237명이 거주하고 있다.

우한 교민 아산·진천 격리수용…무증상 교민 우선 이송 (Wuhan, coronavirus)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어린이집 4곳, 유치원 2곳, 초등학교 2곳, 중학교와 고등학교 각각 1곳씩 모두 10개 교육 시설도 있으며 수용 원아와 학생 수는 3천521명이나 된다.

진천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가 발생하면 혁신도시 전역으로 번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우려했다.

학부모·학생들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진천군의 상신초등학교 학부모와 어린이들이 29일 진천군청에서 중국 우한 교민들을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에 격리 수용하는 것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1.29 pjk@yna.co.kr(끝)

학부모·학생들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진천군의 상신초등학교 학부모와 어린이들이 29일 진천군청에서 중국 우한 교민들을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에 격리 수용하는 것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1.29 pjk@yna.co.kr(끝)

송기섭 진천군수는 이날 기자회견을 해 "국가 대승적 차원에서 보면 어느 곳에서든 우한 교민을 수용해야 하는 게 맞는다"면서도 "(충남)천안에서 반발하니까 진천으로 변경하면 주민들이 선뜻 수용할 수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송 군수는 "전염병 확산과 관련한 국가 격리수용 시설의 결정은 인구밀도, 격리의 용이성, 의료기관 연계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며 "하지만 이번 결정은 이런 원칙이 결여된 불합리한 의사결정"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정부 당국은 재검토 계획을 포함한 종합대책 등의 조속한 입장표명을 해 달라"고 요구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도 "5세 이하 영유아가 인구의 11%를 차지하는 충북 혁신도시에 우한 교민을 수용하기로 해 부모들이 불안해 하고 있다"며 "의료시설이 없는 충북 혁신도시에 수용되면 우한 교민들도 불안할 수 있는 만큼 수용 대상지를 재검토해야 한다"고 밝혔다.

진천군의원들도 이날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의 일방적인 결정은 충북도민을 무시하는 것"이라며 재검토를 요구했다.

"진천 공무원인재개발원에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자유한국당 경대수(진천·음성·증평) 의원이 29일 오후 진천군청 기자실에서 우한 교민의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 격리 수용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1.29 pjk@yna.co.kr (끝)

"진천 공무원인재개발원에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자유한국당 경대수(진천·음성·증평) 의원이 29일 오후 진천군청 기자실에서 우한 교민의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 격리 수용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1.29 pjk@yna.co.kr (끝)

충북 혁신도시 내 학부모회, 어린이집 연합회, 이장협의회, 주민자치위원회 역시 잇따라 기자회견을 해 "혁신도시 내 10세 미만 아동 비율이 15%로, 전국 평균 8%에 비해 월등히 많다"며 "의료시설도 없고 어린아이들이 많은 혁신도시에 고위험군을 격리 수용하는 것은 불합리하다"고 주장했다.

자유한국당 경대수(증평·진천·음성) 의원도 "정부가 현지 실정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격리 시설을 결정하려 한다"며 "주민들을 위험에 빠뜨리지 않도록 격리 시설을 변경하라"고 요구했다.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트랙터 봉쇄 (진천=연합뉴스) 충북 진천 주민들이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정문 앞을 트랙터 등 장비로 봉쇄한 뒤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시위를 벌이고 있다. 2020.1.29 [진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끝)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트랙터 봉쇄 (진천=연합뉴스) 충북 진천 주민들이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정문 앞을 트랙터 등 장비로 봉쇄한 뒤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시위를 벌이고 있다. 2020.1.29 [진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끝)

음성군의원들도 이날 오후 인재개발원 앞에서 우한 교민 격리 수용 반대 성명을 발표했다.

진천 주민 200여명은 트랙터로 인재개발원 정문을 봉쇄하며 반발하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이날 '충북혁신도시 내 중국 우한 교민 수용 철회 요청'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오후 4시 현재 1만2천명 이상의 동의를 받았다.

청원인은 게시글에서 "교민들을 수용하겠다는 시설 인근은 11개가 넘는 공공기관이 이주했고, 유치원 2개, 초등학교 3개, 중학교 2개, 고등학교 1개 등 어린 학생들도 많이 거주하는 곳"이라며 "교민과 주민의 접촉을 어떻게 막을 것이냐"고 따졌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그러면서 "불안에 떨며 생활할 혁신도시 내 주민과 근로자들의 불안은 고려한 것인지 의심이 든다"며 "주민과 면담조차 이뤄지지 않은 안일한 행정처리와 결정을 철회해 달라"고 요구했다.

더불어민주당 임해종·박종국, 자유한국당 이필용 예비후보 등 중부 3군(증평·진천·음성) 총선 주자들도 일제히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에 우한 교민 수용을 반대하는 성명을 냈다.

p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