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황교안, 안철수에 "헌법·시장경제 존중한다면 뜻 모아야"

송고시간2020-01-29 16: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이동환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9일 안철수 전 의원이 바른미래당을 탈당한 데 대해 "헌법질서와 시장경제를 존중하는 가치가 같다면, 다 같이 뜻을 모으는 게 필요한 때"라고 밝혔다.

마스크 착용한 황교안 대표
마스크 착용한 황교안 대표

(과천=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9일 경기도 과천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책 TF 현장을 방문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마스크를 착용한 채 인사말 하고 있다. yatoya@yna.co.kr

황 대표는 이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대비 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서초구청을 방문하고 나서 기자들이 안 전 의원의 탈당에 대한 의견을 묻자 이같이 답변했다.

그는 "문재인 정권과 싸워 이기기 위해서 우리 자유우파, 자유시민 그룹들의 대통합이 필요하다"며 "함께 똘똘 뭉쳐서 이 정권의 폭정에 맞서 싸워 이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 비공개 세션에서 혁신통합추진위원회에 참여 중인 김상훈 의원으로부터 보고를 받은 것과 관련해 "지금 진행되는 상황에 대해 보고를 받았고, 최고위원들과 의견도 나눴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다양한 얘기들을 했다. 신당 창당에 관한 얘기도 했는데, 기회가 되면 상세하게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앞서 황 대표는 경기도 과천시에 있는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과 서초구청·서초구보건소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 대응 태세를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황 대표는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정부의 초기 대응이 안이한 측면이 있었다"며 "지금은 보건환경연구원에서만 확진 검사 후 판정이 가능한 것으로 아는데, 접근성을 고려했을 때 일선 병원에서도 검사할 수 있도록 확대하는 게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초구청에선 "호흡기 질환 대응에 있어서 중요한 건 선제적 조치"라며 "1차 저지선인 검역망에 빈틈이 발생했고, 세 번째·네 번째 감염자가 늦게 격리 조치돼 지역사회 확산의 우려가 적지 않은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풀영상] 안철수, 바른미래 탈당 "비통한 마음…손학규 발언 보며 재건의 꿈 접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zhe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