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할리우드 명배우 커크 더글러스 별세…향년 103세(종합)

송고시간2020-02-06 10:1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70년간 90편 넘는 영화 출연…1991년 아카데미 명예상 수상

아들 마이클 더글라스 "영화의 황금기·인생의 황금기 보낸 배우"

할리우드 배우 커크 더글러스(AFP=연합뉴스 자료사진)
할리우드 배우 커크 더글러스(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섭 기자 = 백수를 누린 할리우드 명배우 커크 더글러스가 별세했다고 로이터 등 외신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고인의 아들이자 역시 할리우드 스타인 마이클 더글러스(76)는 이날 페이스북 성명을 통해 부친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구체적 사인은 공개되지 않았다.

그는 아버지에 대해 "영화의 황금기를 경험하고 인생의 황금기까지 보낸 배우이자 정의와 자신이 믿었던 대의에 헌신해 모두가 우러러볼 기준을 세운 박애주의자"라며 애도를 표했다.

이어 "커크는 좋은 인생을 살았고, 영화계에 많은 후세대로도 지속할 유산을 남겼으며, 지구 평화를 이룩하고 대중을 지원하려고 노력한 자선가로서의 역사도 남겼다"고 말했다.

1916년 미국 뉴욕에서 가난한 유대계 이민자의 아들로 태어난 더글러스는 '아메리칸 드림'의 주인공이다.

드라마 예술아카데미에 진학해 배우의 꿈을 키우다 1946년 '마사 아이버스의 위험한 사랑'으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그는 1949년 영화 '챔피언'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르며 이름을 알렸고 이후 '열정의 랩소디' '해저 2만리' 'OK 목장의 결투' '스파르타쿠스' 등 영화에 출연하며 세계적인 명성을 쌓았다.

약 70년간 활동하며 90편이 넘는 영화에 출연한 더글러스는 1991년 미국영화연구소(AFI)에서, 1999년 미국영화배우조합(SAG)에서 각각 평생 공로상을 받았다.

1996년에는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아들 마이클이 시상자로 나선 가운데 명예상을 받기도 했다.

그는 1950년대 미국에서 매카시즘 광풍이 불 때 공산주의와 연루된 의혹으로 할리우드에서 배척된 영화인들이 일터로 복귀하는 데에도 역할을 했다.

그는 자신이 1952년 설립한 영화 제작사를 통해 당시 '블랙리스트'에 올랐던 작가 돌턴 트럼보를 고용했는데, 이는 다른 영화인들도 업계에 복귀하는 계기가 됐다.

2011년 뉴욕타임스(NYT)에 보낸 서한에서 그는 당시 블랙리스트에 대항해 자신의 친구인 트럼보를 지원한 일이 "인생에서 가장 자랑스러운 선택 중 하나"라고 밝혔다.

고인은 세계 분쟁 지역에 학교와 공원을 세우는 등 자선활동도 활발히 했다.

1991년 헬기 사고로 척추수술을 받았고, 1995년 뇌졸중에 걸린 이후 언어장애를 겪으면서도 장수했다.

1943년 배우 다이애나 웹스터와 결혼했다가 1951년 이혼한 후 1954년 세 살 아래의 앤 바이든스와 결혼해 60년 넘게 해로했다.

할리우드 스타인 캐서린 제타 존스가 며느리다.

prett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