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8댓글페이지로 이동

"접대부 같다"…부하 직원 성희롱한 경찰관 정직 1개월

송고시간2020-02-14 15:41

댓글8댓글페이지로 이동
경찰 성희롱 (CG)
경찰 성희롱 (CG)

[연합뉴스TV 제공]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지방경찰청은 부하 직원을 성희롱한 A경위에 대해 정직 1개월 처분을 내렸다고 14일 밝혔다.

A경위는 지난해 회식 자리에서 부하 직원에게 "술집 접대부 같다" 등 성적 수치심을 주는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경찰청은 부하 직원의 신고로 A경위를 전보 조처하고 감찰 조사를 진행했다.

A경위는 "다른 뜻이 있었던 것은 아니다"며 발언 사실을 인정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전북경찰청 관계자는 "성 비위 조사를 담당하는 본청의 중징계 지침에 따라 징계위원회를 통해 정직 1개월 처분을 의결했다"고 말했다.

jay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