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베트남 여행 40대 귀국 직후 숨져…발열없지만 코로나 연관 검사(종합)

송고시간2020-02-17 13:5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갑작스러운 가슴 통증 호소…검사 결과 오후 6시 전후 나올 듯

만일 상황 대비해 부산의료원 응급실 임시 폐쇄·의료진 등 격리

전날 동아대 응급실도 폐렴 증상 미국인 조사로 14시간 폐쇄되기도

코로나19 (CG)
코로나19 (CG)

[연합뉴스TV 제공]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김재홍 기자 = 베트남 여행을 갔다 온 40대 남성이 귀국 직후 가슴 통증을 호소해 부산의료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이 남성은 발열 증상은 없었으나 보건당국은 코로나19 가능성에 대비해 이 남성이 머문 병원 응급실을 폐쇄하고 역학 조사에 들어갔다.

경찰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 10분께 부산 연제구 부산의료원 응급실에 A(40대) 씨가 119구조대원에 의해 실려 왔다.

응급실 의료진이 심폐소생술을 했으나 20여분 만에 숨졌다.

베트남 여행을 갔다가 이날 김해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A 씨는 공항에서 택시에 승차한 뒤 갑자기 호흡 곤란과 가슴 통증을 호소해 지인이 119에 신고했다.

보건당국은 A 씨가 발열 증상은 없었지만, 해외여행 경력이 있는 만큼 병원 응급실을 임시 폐쇄한 뒤 코로나19 확진 검사를 의뢰했다.

또 의료원 응급실 의료진 등 병원 관계자 10여명과 변사 신고를 받고 의료원에 출동한 경찰관 2명도 임시 격리 조치하는 한편 A 씨가 탑승했던 항공기 탑승자 신원 및 공항에서 내린 뒤 이동 경로 등 A 씨의 동선을 확인하고 있다.

역학 조사 결과는 오후 6시 전후 나올 예정이다.

앞서 16일 오후 3시께 동아대병원 응급실도 기침과 폐렴 증상으로 병원을 찾은 미국인 남성의 코로나19 역학 조사로 인해 오후 6시부터 17일 오전 8시까지 일시 폐쇄됐다.

지난 2일 업무차 입국한 이 남성은 코로나19 확진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나올 때까지 병원에서 격리됐다가 귀가했다.

win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