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 광산구, '코로나19'로 자금난 겪는 소상공인 지원

송고시간2020-02-17 13:0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확산 위기로 경기 침체(CG)
코로나19 확산 위기로 경기 침체(CG)

[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광주 광산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을 돕고자 17일 광주신용보증재단·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와 특례보증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산구는 1억원을 출연하고, 광주신용보증재단은 15억원을 소상공인 대출 보증 재원으로 운용하기로 했다.

광산구에 주소를 둔 소상공인에게 담보능력이 부족하더라도 1인당 최대 2천만원 이내의 긴급 경영자금을 지원한다.

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는 특례보증 업체를 발굴해 광주신용보증재단과 연결한다. 경영컨설팅 등 상담도 해준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코로나19 여파에 외출과 외식이 줄면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며 "골목상권 생태계도 건강을 되찾도록 각종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