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CJB청주방송 "PD사망 진상조사위 구성…국장들 보직 내려놓겠다"

송고시간2020-02-17 18:1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청주의 민영방송사인 CJB청주방송은 자사에서 10여년간 프리랜서 PD 신분으로 일했던 이재학(38) 씨가 최근 극단적 선택을 한 사건에 대한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17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방송은 이날 낸 입장문에서 "유명을 달리한 고 이재학 PD에게 머리 숙여 명복을 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잘못된 점을 고치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장들은 도의적인 책임을 지고 모두 보직을 내려놓고 진상 규명을 위해 유족이 참여하는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씨는 2004년 조연출로 청주방송에 입사해 프리랜서 PD 신분으로 14년간 일하다 임금 인상 문제로 회사와 갈등을 빚다 2018년 4월 하던 일을 그만두게 되면서 일자리를 잃었다. 그는 4개월 후인 8월 청주방송을 상대로 '근로자 지위 확인' 소송을 냈지만, 지난달 22일 1심에서 패소했다. 이후 8일 만인 30일 항소했다.

그러다 닷새만인 지난 4일 오후 8시께 청주 상당구 한 아파트 지하실에서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씨는 "아무리 생각해도 잘못한 것이 없다. 억울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logo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