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바뀐 선거제도 이렇게 반영됩니다"…의석수 계산기 개발

송고시간2020-02-17 21:5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제21대 국회의원 총선거를 앞두고 바뀐 선거 제도가 어떻게 선거 결과에 반영되는지 손쉽게 알려주는 '의석수 계산기'가 나왔다.

20대 총선 때 각 정당의 지역구 의석수와 정당 득표율을 21대 총선용 의석수 계산기에 입력한 결과
20대 총선 때 각 정당의 지역구 의석수와 정당 득표율을 21대 총선용 의석수 계산기에 입력한 결과

[참여연대 제공]

참여연대는 정당 득표율과 지역구 의석수 예상치를 입력하면 비례대표 의석수를 포함한 정당별 의석수와 비율을 한눈에 보여주는 서비스를 개발해 17일 공개했다.

참여연대는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연동형 캡(cap) 등의 도입으로 선거제도가 복잡하게 바뀌면서 의석수를 예측하기가 쉽지 않아졌다"라며 "시민들이 쉽고 빠르게 선거 결과를 예측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개발했다"라고 설명했다.

계산기는 비례대표 의석 중 50% 연동률이 적용되는 30석에 정당 득표율을 반영한 '준연동형 비례' 값과 기존 방식대로 정당 득표율에 따라 17석을 단순 배분한 '병립형 비례' 값을 자동으로 계산해준다.

지역구 의석수에 준연동형 비례 값과 병립형 비례 값을 더한 전체 의석수도 함께 보여준다.

참여연대는 "의석수 계산기를 활용하면 정당 지지율의 변화에 따른 선거 결과를 쉽게 예측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momen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