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체감온도 -12도…낮부터 추위 차차 풀려

송고시간2020-02-18 05:1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체감온도 -12도
서울 체감온도 -12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화요일인 18일 서울의 아침 체감온도가 -12도까지 떨어지는 등 한파가 계속 기승을 부리겠다. 낮부터는 추위가 차차 풀릴 전망이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7.5도, 인천 -6.2도, 수원 -6.3도, 춘천 -8.2도, 강릉 -5도, 청주 -6.2도, 대전 -6.5도, 전주 -4.2도, 광주 -2.5도, 제주 3.6도, 대구 -5.2도, 부산 -4도, 울산 -3.8도, 창원 -5도 등이다.

체감온도는 서울 -12.1도, 인천 -12.5도, 수원 -10.7도, 춘천 -8.2도, 강릉 -11.5도, 청주 -6.2도, 대전 -6.5도, 전주 -4.2도, 광주 -2.5도, 제주 -1.3도, 대구 -10.3도, 부산 -7.4도, 울산 -8.6도, 창원 -5도로 더 쌀쌀하다.

전날까지 내린 눈이 쌓인 서울·경기도와 강원 영서, 충청도, 전라도, 제주도에는 도로나 거리가 얼어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교통·보행 안전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이날 낮 기온은 3∼9도로 평년 기온을 회복하면서 추위가 누그러지겠다. 다만 낮과 밤의 기온 차가 커질 수 있어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대체로 흐리다 아침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제주도, 충청도, 전라도에는 곳곳에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와 도서 지역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 수 있어 시설물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전 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서해상과 남해상에는 바람이 시속 35∼70㎞(초속 10∼20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할 필요가 있다.

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