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천시 "2027년까지 인천대에 발전기금 2천억원 지원"

송고시간2020-02-18 18:4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박남춘 인천시장(왼쪽)과 조동성 인천대 총장
박남춘 인천시장(왼쪽)과 조동성 인천대 총장

[인천대학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인천대학교가 2013년 시립대에서 국립대 법인으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인천시와 맺었던 재산 지원협약이 수정과 보완을 거쳐 7년 만에 다시 체결됐다.

인천대는 전날 인천시와 협의를 끝내고 '인천대학교와 인천광역시 간 재산협상 보완협약안'을 최종적으로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인천시는 올해부터 2027년까지 매년 150억∼200억원씩 총 2천억원의 대학발전기금을 인천대에 지원할 예정이다.

2013년 협약에는 2028년까지 대학발전기금 2천억원을 지원한다고만 돼 있었지만 이번 협약에서는 연도별 지원 규모 등 구체적인 집행계획을 포함했다.

발전기금 지원 때 '시의 재정 상황을 고려한다'는 단서 조항도 삭제함으로써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이 가능해졌다.

아울러 인천대가 대학 운영에 필요한 비용을 은행에서 차입한 1천500억원과 해당 차입금의 이자 역시 대학발전기금과는 별개로 인천시가 2022년까지 지원하기로 했다.

인천시는 또 인천 및 경제자유구역 발전과 연계되는 사업 등 산·학·관 협력을 위한 각종 국비 지원 사업을 유치할 경우 사업별 타당성 검토 결과에 따라 총 3천67억원의 산학협력 지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다만 인천시가 인천대에 조성 원가로 제공하기로 약속했던 송도국제도시 11공구 부지 규모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기존 33만㎡에서 9만9천㎡로 줄어들었다.

이 때문에 인천대 교수회를 중심으로 학내에는 송도국제도시 제공 부지를 축소하는 내용을 담은 보완협약에 반대하기도 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인천대에 더 많은 지원금을 주는 것에 대해 주변에서 반대하는 의견이 없지 않았지만 대학 발전이 지역사회 발전을 이끈다는 생각에 '통 큰 결단'을 내렸다"고 밝혔다.

goodluc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