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강원 '우수'에 추위 풀려 포근…일교차 커 건강 '주의'

송고시간2020-02-19 06:2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봄소식 전하는 강원 춘천시 도립화목원의 복수초
봄소식 전하는 강원 춘천시 도립화목원의 복수초

[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눈이 녹아 비가 된다는 절기상 우수(雨水)인 19일 한파가 누그러지면서 낮 기온이 크게 올라 포근하겠다.

강원지방기상청은 중국 상하이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어 도 전역이 맑겠고, 낮에는 서풍 영향으로 기온이 올라 대부분 지역이 평년보다 높은 기온을 보이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아침 기온은 내륙 영하 7∼1도, 산지(대관령, 태백) 영하 6∼1도, 동해안 0∼5도의 분포다.

낮 최고기온은 내륙 8∼11도, 산지 4∼7도, 동해안 9∼11도로 어제보다 3∼5도 높겠고, 일교차가 17도 이상 벌어지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해 영서는 '보통', 영동은 '좋음'으로 예보됐다.

동해안 지역은 매우 높은 파도가 일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해안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강원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오늘 낮 대부분 지역이 10도 내외로 포근하고, 내일(20일)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 기온 차가 10도 이상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limb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