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통합당 공관위 오늘부터 '물갈이 예고' TK 면접 돌입

송고시간2020-02-19 07:4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고향 출마 고수' 김태호도 오후 면접

미래통합당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이 2월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인재영입 발표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미래통합당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이 2월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인재영입 발표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미래통합당(약칭 통합당) 지역구 국회의원 후보자 공천관리위원회(공관위)는 19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4·15 총선 공천 신청자에 대한 7일 차 면접을 이어간다.

대상자는 경남 9개 지역구 후보자 30명과 대구 11개 지역구 후보자 38명이다. 'TK'(대구·경북) 지역에 대한 면접은 이날이 처음이다.

앞서 공관위가 'PK'(부산·울산·경남)와 TK 지역에 대한 대대적인 '물갈이' 방침을 시사한 만큼 이날 면접을 통해 어떤 결과가 나올지 주목된다.

오후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 지역구 면접이 예정된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의 출마지가 어떻게 결정될지도 관심이다.

김 전 지사는 고향 거창이 있는 이 지역 출마 방침을 고수하고 있지만, 공관위는 그에게 창원 성산 등 '험지' 출마를 요구하고 있다.

bangh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