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혈압약 이뇨제 클로르탈리돈, 부작용 많다"

송고시간2020-02-19 10: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이뇨제 계열의 혈압강하제로 권장되고 있는 클로르탈리돈(chlorthalidone)이 의외로 부작용이 많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컬럼비아대학 생의학 정보공학 실장 조지 립사크 박사 연구팀은 클로르탈리돈이 같은 이뇨제 계열의 혈압강하제 하이드로클로로티아자이드(hydrochlorothiazide)보다 저칼륨혈증(hypokalaemia), 전해질 불균형(electrolyte imbalance), 신장기능 저하 등 심각한 부작용 위험이 높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18일 보도했다.

고혈압 치료를 받는 73만여 명의 17년간 의료기록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특히 저칼륨혈증 발생률은 클로르탈리돈 그룹이 6.3%로 하이드로클로르티아자이드 그룹의 1.9%에 비해 3배 이상 높았다.

클로르탈리돈의 용량을 낮추어 복용한 사람도 마찬가지였다.

혈중 칼륨이 부족한 저칼륨혈증은 부정맥을 유발할 수 있고 전해질 불균형은 의식장애, 경련 등을 일으킬 수 있다.

그러나 심근경색, 심부전, 뇌졸중 예방 효과는 두 이뇨제가 같았다.

하이드로클로로티아자이드는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이뇨제이지만 클로르탈리돈이 작용 시간이 더 길기 때문에 효과도 더 클 것이라는 이유로 선호되고 있다.

그래서 미국 심장학회(ACC: 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와 미국 심장협회(AHA: American Heart Association) 지침은 클로르탈리돈을 권장하고 있다.

이뇨제는 신장에서 수분과 나트륨의 배설을 촉진해 혈액의 양이 줄어든다. 이 때문에 혈압도 떨어지게 된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의학협회 저널 내과학(JAMA Internal Medicine) 온라인판에 실렸다.

혈압약
혈압약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sk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