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기업은행, 수소에너지 기업에 100억원 투자

송고시간2020-02-19 10:3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IBK기업은행[024110]은 'IBK-KIP 성장디딤돌 제일호 사모펀드(PEF)'의 투자 기업으로 수소 에너지 기업 '범한퓨얼셀'을 선정하고 투자를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투자액은 100억원으로, 범한퓨얼셀의 상환전환우선주와 구주를 인수하는 형태로 투자가 이뤄졌다.

범한퓨얼셀은 군수·건물용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설계·제조, 수소충전소 시공 사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이다. 모기업 범한산업에서 2019년 분할 설립됐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기업"이라며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발맞춰 빠른 성장이 기대된다"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투자 재원이 된 IBK-KIP 성장디딤돌 제일호 사모펀드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투자파트너스와 공동으로 조성한 사모펀드다.

noma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