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사랑의 불시착' 이신영 측 "악의적 비방·협박한 동창 고발"

송고시간2020-02-20 11:5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학폭 의혹 제기했다가 사과 후에도 협박 지속"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잘생긴 북한 5중대 하사 박광범을 연기한 배우 이신영(22) 측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학폭' 루머 글을 올려 이신영을 비방하고 협박한 동창 A씨를 고발했다.

소속사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강남은 20일 보도자료를 내고 정보통신망법상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과 협박 혐의로 A씨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A씨는 이신영이 중학생 시절 '일진'으로 가혹 행위를 일삼았다는 글을 올렸다가 사과하고 용서를 구했다.

그러나 A씨는 사과 후 태도가 돌변해 '돈도 받지 않고 사과문을 작성해줬다'는 문자를 이신영의 부친에게 보내는 등 협박을 지속해왔고, 비방 행위도 멈추지 않았다고 소속사 측은 주장했다.

법무법인 강남은 "이신영은 명예가 심하게 실추됨은 물론 정신적으로도 충격을 받게 됐으며, 당시 추진 중이던 광고 모델 계약도 무산되는 등 정신적·경제적으로 회복하기 어려운 큰 손해를 입게 됐다"고 고발에 이르게 된 경위를 설명했다.

이어 "단지 유명 연예인이라는 이유만으로 가해자가 무책임하게 거짓된 소문을 유포하고 이로 인해 상처를 받게 만드는 행위에 대해서는 추후에도 어떠한 관용의 여지도 없이 철저하게 법적 대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신영
이신영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nor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