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전수조사…1차조사 90명 '증상있다' 답변

송고시간2020-02-20 14:2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차조사 1천1명 대상…515명 '증상없다' 답변, 396명은 연락 안 돼

대구 교인 9천명 전체 명단 확보 추진

브리핑 하는 권영진 대구시장

브리핑 하는 권영진 대구시장

(대구=연합뉴스) 류성무 기자 =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에 대한 전수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상당수 교인이 연락이 안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대구시 등에 따르면 대구지역 첫 코로나19 확진자인 31번 환자(61세 여성)가 다니는 신천지 대구교회에서 함께 예배에 참석한 교인 1천1명 중 90명이 "증상이 있다"고 대답했다.

출근 시간에도 한산한 승강장

출근 시간에도 한산한 승강장

515명은 "증상이 없다"고 했다.

전날까지 전화 연락이 안 된 교인은 396명(39.6%)에 이른다.

대구시는 이들에게 지속해서 연락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전체 명단과 연락처 확보도 추진하고 있다.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은 9천명 정도인 것으로 알려졌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증상이 확인된 교인은 검체 조사를 하고, 신천지 교인들을 대상으로 전담콜센터를도 운영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tjd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