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멕시코 정부, 20일부터 전자담배 수입 금지키로

송고시간2020-02-20 16: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청년과 국민 건강 위한 조치…암시장 규제 체계 마련할 것"

전자담배
전자담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멕시코가 오는 20일(현지시간)부터 전자담배 수입을 전면 금지하기로 했다.

DPA통신에 따르면 멕시코 보건부는 19일 성명을 통해 "멕시코 국민의 건강을 지키고, 청년과 주민들을 돌이킬 수 없는 손상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정부 조치"라며 이번 대통령령의 취지를 밝혔다.

2008년부터 전자담배 거래를 금지해 온 멕시코 정부는 이번 법령을 통해 암시장에서의 밀거래 단속에 필요한 규제 체계를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당국은 전자담배가 일반 시민의 건강에 위협이 될 수 있다는 세계보건기구(WHO) 발표를 인용해 전자담배의 유해성을 강조했다.

멕시코 보건부는 약 93만 8천여명의 10대 청소년이 최소 1차례 전자담배를 경험했으며, 16만명이 주기적으로 전자담배를 피운다고 밝혔다.

sy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