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한민국정수대전 보조금 부당집행 의혹 "무혐의"

송고시간2020-02-21 14:2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북 구미경찰서
경북 구미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구미=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검찰과 경찰이 대한민국정수대전(이하 정수대전) 보조금 부당집행 의혹을 무혐의 처리했다.

21일 경북 구미경찰서 등에 따르면 한국정수문화예술원이 정수대전 사업을 하면서 구미시 보조금을 부당집행했다는 의혹에 대해 수사한 결과 '혐의없음' 처리했다.

신문식 구미시의원은 지난해 8월 "한국정수문화예술원과 구미시가 작품료 횡령, 경상경비 부정 수취, 해외 출장경비 정산 위반 등으로 보조금 1억원여원을 편취한 의혹이 있다"고 주장했다.

구미시의회가 조사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조사했으나 사건은 경찰에 넘어갔다.

정수대전은 박정희 전 대통령의 '정'자와 육영수 여사의 '수'자를 딴 전국 예술 작품전이다.

한국정수문화예술원은 "검·경찰이 업무상 횡령과 지방재정법 위반 혐의를 두고 수사한 결과 혐의 없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며 "진실이 밝혀져 다행스럽지만 정수대전 관련 업무를 본 사람들에게 큰 상처를 줬다"고 밝혔다.

park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