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구시 "신천지 교인 9천330명 명단 이미 확보…전수조사 중"

송고시간2020-02-21 16:3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확산세, 몰려드는 의심 환자들
'코로나19' 확산세, 몰려드는 의심 환자들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21일 오후 대구시 남구 보건소에 의심 환자들이 몰려들고 있다. 남구에는 코로나19 확산을 가져온 것으로 지목받는 신천지 교회가 있다.mtkht@yna.co.k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시가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부에 전수조사 속도를 내고 있다.

대구시는 21일 1차 입수한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명단 1천1명 외에 질병관리본부에서 2, 3차 명단을 받아 모두 9천330명의 신천지 교인 명단을 입수했다고 밝혔다.

1차 명단은 신천지 대구교회 측이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구시장 "지역 확진자 50명 증가…총 84명 발생"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시는 지금까지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 4천475명을 상대로 조사를 벌인 결과 증상이 있다고 답한 교인은 544명인 것으로 파악했다.

대구에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84명의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나왔다. 이 가운데 다수가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이다.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추가 확진자가 있지만 정확한 수는 확인 절차를 거쳐 다시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su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