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손흥민, 오른팔 골절 부위 수술…"핀으로 고정…주말까지 입원"

송고시간2020-02-21 16: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그래픽] 손흥민 요골 부위 골절
[그래픽] 손흥민 요골 부위 골절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오른팔이 부러진 상황에서도 멀티골을 터트리는 활약을 펼친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의 부상 부위가 3년 전 부러져 수술했던 '전완골부 요골'인 것으로 나타났다. jin34@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오른팔 전완골부(척골·요추) 부위가 골절된 손흥민(토트넘)이 21일 서울 시내 병원에서 부러진 뼈의 접합 수술을 성공적으로 받았다.

19일 귀국해 병원에서 정밀진단을 받은 손흥민은 오른쪽 전완골부 요추가 비스듬하게 부러져 이날 수술대 위에 올랐다.

손흥민은 부러진 뼈 부위를 맞춘 뒤 금속판과 나사못을 이용해 고정하는 수술을 받았다.

앞서 손흥민은 지난 16일 애스턴 빌라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전 킥오프 30여초 만에 상대 수비수와 충돌한 뒤 넘어지는 상황에서 오른팔로 땅을 짚었다.

손흥민은 다친 팔 부위의 통증을 참으며 90분 풀타임을 뛰었고, 전반 추가시간과 후반 추가시간 멀티골을 작성하며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이런 가운데 토트넘은 지난 18일 손흥민의 오른팔 골절 사실을 공개했고, 이튿날 귀국한 손흥민은 병원에 입원해 진단을 받고 입원한 뒤 수술을 받았다.

손흥민은 이번 주말까지 입원한 뒤 한동안 국내에 머물면서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영국으로 돌아가는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horn9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