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공사 방문 뒤 코로나19 확진된 감염자 접촉 생도 5명 '음성'(종합)

송고시간2020-02-21 19:4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의심 증상 보인 공사 생도 2명도 음성…공사 측, 방역 강화 유지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된 공군사관학교에서 진단검사를 받은 생도 7명 모두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21일 충북도 등에 따르면 전날 발열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인 공사 생도 2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한 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

앞서 지난 17일 열린 72기 입학식을 다녀간 생도의 부모(경북 거주) 중 1명이 사흘 뒤인 2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방역을 강화한 공사는 생도 2명의 의심 증상을 보이자 청주시 상당보건소를 통해 검사를 의뢰했다.

두 생도와 확진자의 역학 관계는 확인되지 않았다.

입학식 날 확진자와 함께 저녁을 먹은 자녀 생도와 동료 생도 4명 등 총 5명도 국군대전병원으로 이송돼 검사를 받았으나,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

다만 이들은 잠복기가 지날 때까지 격리 입원 조처가 유지될 예정이다.

jeonc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