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레바논서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란서 입국한 40대 여성"(종합)

송고시간2020-02-21 22:5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레바논 보건장관 "감염 의심환자도 2명 있어"

(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레바논 보건부는 21일(현지시간)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를 처음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고 레바논 매체 '데일리스타'가 보도했다.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부 장관은 이날 수도 베이루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5세 레바논 여성 1명이 코로나19에 감염돼 라피크 하리리 대학병원에 격리됐다고 밝혔다.

하산 장관은 이 여성이 하루 전인 지난 20일 이란에서 레바논으로 입국했다며 건강 상태는 양호하다고 설명했다.

또 하산 장관은 레바논에 이 여성 외에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2명 있다고 전했다.

21일(현지시간)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부 장관[로이터=연합뉴스]

21일(현지시간)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부 장관[로이터=연합뉴스]

현재 중동에서는 아랍에미리트(UAE), 이란, 이스라엘(일본 크루즈선 탑승자) 등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특히 이란에서는 지금까지 모두 18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고 이들 중 4명이 사망했다.

noj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